1
 5   1   1
  View Articles

Name  
   남양주 (2012-02-24 08:50:28, Hit : 2117, Vote : 304)
Subject  
   대충격
최삼경 목사는 보수 기독교계를 근간으로 하고 있는 한기총에 오래 몸담고 있었으면서도, 과격하고 좌파적인 언행을 보인다는 비판을 종종 받아왔다. 그는 몇 년 전 한 교계 인사와 만난 자리에서 한 애국집회에 대해 언급하면서 “인공기를 불태우려면 성조기도 함께 태워야 하지 않느냐”는 발언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. 또 교계의 좌익 성향의 언론들과도 매우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.

http://ny.christianitydaily.com/view.htm?code=cg&id=190444
Prev
   핸드폰사기꾼들에게 홀린 한국사회

강두석
Next
   위기의 법률시장 ‘종결자’ 누구??

변성근


Copyright 1999-2021 Zeroboard / skin by Zetyx